본문 바로가기

불망기_장유정 선생님 새 책^^ 선생님, 고맙습니다! 더보기
Glitter and be gay 댐로가 누구인지 보여주는 영상. 의 한 장면. 한 남성에게는 영원한 사랑인 창녀가 부자한테 보석 선물 받고 자조중. 자조가 조와 울을 엮고. 아 매음굴의 값싼 여자가 아니라 부르주아 교양인 남성과 어울리는 고급창녀로 설정되어 있음. 미국 여대생 돈벌이 가운데 갑이 "에스코트걸". 유명 사립대학 출신, 고연봉자 남성 입맛에 맞으려면 그냥 예쁜 것만으로 안되고, 반드시 "교양"이 있어야 함. 오늘날에는 이런 데서 연출의 접점이 생김. 작곡자 번스타인은 "뮤지컬"을 염두에 두고 쓴 거 같은데 결과적으로 오페라가 됐음. 지금, 어떻게 연출해도 결국 오페라. 원작은 볼테르의 . 노래말은 다음과 같음. Glitter and be gay, That's the part I play; Here I am in Paris,.. 더보기
트라비아타_내 아들한테만 좋은 아빠 도입부 풍경은 흥행 성공을 위한 최소한의 장치이리라. 베르디는 군함이 국력이고 오페라하우스가 국가의 체면이던 시절의 풍각쟁이. 오페라는, 영화사가 시작하기 전에는, 영화와 다름없는 콘텍스트를 지어내던 갈래. 작가주의 오페라도, 국책 오페라도, 선전선동 오페라도, 개쓰레기 오페라도 함께 존재. 베르디는 이런 구분을 뛰어넘어 "베르디 오페라"를 창작. 대극장에 어울리는 오페라, 황실의 주문을 받은 오페라, 부르주아들이 돈 쓰고 싶게 만드는 오페라를 허구한 날 써냈으되 당대를 몹시 불편하게 만들었던 인물. 이 드라마에서 정말 끔찍한 장면.아들과 동거를 시작한 에스코트걸을 찾아간 아버지 제르몽. "너희들 때문에 우리 딸 시집도 못 갈 판이다!" "비올레타, 넌 아직 젊고 예쁘니까..." 젊고 예쁘니까 뭐. 에스.. 더보기